시가 있는 작은 세상 * 구경애 시인 *

    

 

 프로필  

 

  시집보낸 詩  

 

  발효중인 詩  

 

  영상 詩  

 

  My Gallery  

 

  시시한 일상  

 

  내 마음 깊은 곳에  

 

---------------------------  

  자유 게시판  

 

  방문자의 글방  

 

  마음 적시는 글  

 

---------------------------  

  창작 도움  

 

  별이 된 시 모음  

 

  주먹시 코너  

 

---------------------------  

 

  흔적 하나 떨구기  

 

---------------------------  

  경애가 만든 시화  

 

  경애가 그린 삽화  

 

  잡동사니  

 

---------------------------  

  Cool Site  

 

---------------------------  

자유게시판

* *

 낯선 곳에 혼자 조용히...

2007-11-12 22:31:08, Hit : 3429

작성자 : 미소공주
구경애란 이름보다  맑음님이란 대명이 더 익숙한데...너무나도 어색하고 뻘쭘하게  시가있는 작은세상에  발을 들여 봅니다...
일찌기 시인이란걸 알면서도  이제서야 발걸음을 하네요..
젤먼져 창을보고 멍하니 나무만 바라 보다가  살짜기 사진부터 봤습니다....
아름다운 시와 함꼐 하셔서 그런지... 나이에  안어울리게..너무너무 이쁘고 밝아 보여요..
어쩜 이렇게 이쁘고 편해 보이는지... 제 얼굴에  작은미소가  ..헤ㅔㅔ
또 다른 맑음님을 보니 새롭구 어색하구 그렇네요....
이제 첫 걸음 했으니 자주자주 들러 좋은글 아름다운글 읽구  편히 쉬가 가겠습니다...
늘..큰언니같은 맑금님.. 이만~~~~~~~큼 사랑해요~~~^---------------------------^
* 구경애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7-11-12 22:50)



구경애
오모나.... 공주님~~~~~~~~~~까꽁~!
저도 이만~~~~~~~~~~~~큼 사랑해요.. ^^*
2007-11-12
22:33:58

수정  

어젯밤 꿈이 좋앗어 ^^* [1]
만월 [1]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또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