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가 있는 작은 세상 * 구경애 시인 *

    

 

 프로필  

 

  시집보낸 詩  

 

  발효중인 詩  

 

  영상 詩  

 

  My Gallery  

 

  시시한 일상  

 

  내 마음 깊은 곳에  

 

---------------------------  

  자유 게시판  

 

  방문자의 글방  

 

  마음 적시는 글  

 

---------------------------  

  창작 도움  

 

  별이 된 시 모음  

 

  주먹시 코너  

 

---------------------------  

 

  흔적 하나 떨구기  

 

---------------------------  

  경애가 만든 시화  

 

  경애가 그린 삽화  

 

  잡동사니  

 

---------------------------  

  Cool Site  

 

---------------------------  

내가 만든 시화


 상사화

2006-11-07 11:43:20, Hit : 2863

작성자 : 구경애
- File #1 : 42_1.jpg(57.8 KB), Download : 112

상사화 / 구경애



제일먼저 봄을 알리며
신나게 올라 왔던 이파리는
갈수록 기다림에 지쳐 말라버린다

누런 잎이 널브러져 기척이 없으면
꽃대가 부스스 깨어나서는
쓰러진 이파리 위에 군림하듯
고운 꽃을 피워낸다

너희들 대체

어째서
서로를 볼 수 없는
그따위 사랑을 하냔 말이야

화가 난다
혼내주고 싶다
내년에는 꼭 만나게 해주고싶다.




행복하길 바래
가을사랑은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또미
[]